인생에서 '기회비용'이란 말이 헛소리에 불과한 이유

며칠 전 일곱 살 아들이 무심히 건넨 말에 울컥했던 이야기 하나. 신호등이 없어 아들의 유치원 등원 길로 내가 자주 선택하는 샛길을 실수로 지나쳤다. 할 수 없이 신호 대기가 잦은 대로로 차를 우회하며 큰 의미를 두지 않은 말을 하나 했다. “아들아. 유치원까지 가는